천주교 대전학습장비 제5대 교구장 김종수 아우구스티노 주교 임명

천주교 대전학습장비 제5대 교구장 김종수 아우구스티노 주교 임명

내포의 사도라 불리는 이존창 루도비코 곤자가, 17591801년의 생가 터가 있는 여사울 순교사적지는 신례원 본당의 공소를 거쳐 2008년 성지본당으로 지정되었으며, 주민의 상당수가 천주교 신자로 구성되어 있는 선교의 요람입니다. 내포라 함은 충남 아산에서 태안까지의 평야 지대를 일컫는 지명으로, 삽교천과 무한천의 두 물줄기가 흐르는 충남 중서부 지역의 총칭으로 사용됩니다. 이 지역은 이존창을 비롯해 복자 김진후 비오, 17391814년, 성 김대건 안드레아, 18211846년 신부 등 많은 순교자를 배출해 낸 곳입니다.

김대건 신부의 출생지인 솔뫼와 인근의 합덕, 이존창의 출생지인 여사울 등 유서 깊은 교우촌과 본당들 그리고 해미 덕산 등의 순교자들이 이 지역에 산재해 살았다. 농민 출신으로 충청남도 예산군 신암면의 여사울에서 태어난 이존창은 초기 교회 창설자의 한 사람인 권일신 프란치스코 하비에르, 17421792년에게 교리를 배워 입교했다.

주보 성인 성모승천 1946년 8월 15일 설립 1946년 논산시 부창동 본당에서 분리되어 설립 관할공소 세도공소, 뒹굴공소 강경성당은 1961년에 보드벵 신부18971976의 설계와 감독으로 지어졌고, 등록문화재 제650호로 등록되어있습니다. 김대건 기념관 김대건 안드레아 신부가 1845년 8월 17일 사제 서품을 받았던 중국 상해 김가항성당을 그대로 재현한 기념관입니다. 파리외방전교회 선교사를 대동하여 조선으로 향하던 중에 풍랑으로 잠시 제주도에 표류했던 성 김대건 신부 일행은 목적지를 강경으로 변경하여 1845년 10월 12일주일 저녁 8시 강경포구 인근의 황산포현 강경읍 황산리에 도착하였습니다.

이같은 경우애 타고온 배가 라파엘호다. 제3대 조선 대목구장 페레올 주교, 선교사 성 다블뤼 신부, 그리고 성 현석문 가롤로, 성 최형 베드로 등 길동무 14명과 함께 고국에 도착한 성 김대건 안드레아 신부는 강경에서 그의 첫 성무를 수행하였습니다.

Leave a Comment